반응형

미중 갈등이 부각되며 한동안 중국 기업에 대한 투자심리는 위축될 것입니다.

4월 7일 서울시장 선거일, 오세훈 관련주 (진양화학, 진양산업, 한일화학, 진흥기업, 한국선재, 성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 오세훈이 야권 단일후보로 선출됐죠. 지지율 조사에서도 박영선 후보를 엄청 앞서고 있습니다. 24일 조사에서는 4월 7일 서울시장 보궐선거 지지도 차이가 많이 벌어져

goole.tistory.com

엄청난 보유액 바이두 알리바바

이번달
25일 기준
국내 투자자들의 해외주식
바이두의 보관액은 2억4928만 달러(약 2824억 원)입니다.
알리바바 역시 2억2622달러(약 2563억 원)로 적지 않은 수준입니다.
엄청난 액수인데요.


미국에서 시작된 악재와
홍콩과 중국 본토에 이중 상장한 기업 주가가 영향을 받으며 국내 투자자들의 우려가 커지고 있습니다.

상장폐지 불가한 이유

미국과 중국의 보이지 않는
싸움이 커지고 있어
투자심리가 위축되고 있습니다.
중국 증시의 변화에
민감한 반응을 보일 것으로 보입니다.
미국 내 조치가
당장 중국기업에 대한
불이익으로 이어지지는 않을 것입니다.


그 이유로는
1) 중국기업의 주식을 보유한
대부분이 미국인들이라는점,
2)
SEC에서 문제가 있는 기업에
이의를 제기하면 기업이
90일 이내에 반박해야하는데요.
시총이 크거나 규모아 큰 회사라면
이 반박하는 기간이 늘어나기 때문에
상장폐지는 쉽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그 과정이
시장에 있어 불안감을 키울 수 있어 주가는
단기적으로 악재일 것입니다.
최근 이들 실적은 나쁘지 않지만
지금의 조정장은 실적보다는
장세에 따라가고 있습니다.
중국기업 퇴출은 예전부터 이어오는
문제인데 단기적으로 시행은 어려울 것입니다.

인텔 주가 전망 애프터장에서 6%대 상승, 22조 애리조나 공장 파운드리 진출 선언 (삼성전자 tsmc

인텔이 파운드리 사업 재진출을 선언하면서 경쟁사인 삼성전자는 1%대 하락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팻 겔싱어 인텔 CEO는 24일 오전 6시(한국시간 기준) 온라인으로 글로벌 미디어 브리핑을 열고

goole.tistory.com



반응형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